'해체도 고민했었다...' 아미들을 오열시킨 BTS 올해의 가수상 수상소감
무거운 왕관의 무게를 눈물과 함께 고백한 방탄소년단.

핫이슈 급상승

아무말